본문 바로가기
경상도길

삼랑진역 여정

by 푸른들2 2022. 8. 20.

삼랑진역 급수탑에서 가까운 송지시장으로.
오일장이 아닌데도 식당은 문을 열고.
텅빈 장터가 작아 보인다.
송지시장 건너편의 백반 전문집으로.
12시30분 이후로는 1인 식사도 가능 하다는 안내문도.
방송에 자주 나오는 연예인 사진도.
찬이 9가지 나오는데 대부분 맛이 괜찮다/ 고등어 조림과 제육볶음 된장국이 아주 좋았다
입맛이 돌아 반찬을 남김없이 다 먹었다.
기온이 35도가 넘이 커피집을 찾아간다.
이디아 커피점이 보여서 들어간다.
서울보다 가격이 저렴하다.
시원하니 좋다.

삼랑진의 기온이 35도를 넘는 폭염인데 삼랑진역의 급수탑을 보면서 신경을 쓴게 눈에 보인다. 여러곳의 급수탑과

비교해서 그렇고 낙동강이 가까워 강변 둘레길도 확인해 본다. 역에서 가까운 송지시장은 오일장이 열리지 않아 썰렁한데

시장 건녀편의 백반 전문점은 미리 검색해서 들어 갔는데 간만에 맛난 점심 식사를 삼랑진에서 하게 될줄은 몰랐다.

식사를 하고 인근의 이디아 커피집에서 커피 한잔으로 시원한 실내에서 느긋하게 쉬어가는 여정을 만들었다. 가격도

서울보다 저렴해 기분도 만족하며 좋구나를 속으로 연발한다. 무더위를 피할수 있는 장소 이디아 넘 좋았다.

 

삶의 너그네  -길객-

'경상도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밀양시 참샘허브나라  (0) 2022.08.23
삼랑진읍 트윈터널  (0) 2022.08.22
삼랑진읍 작원관지  (0) 2022.08.17
삼랑진역서 만어사 가는길  (0) 2022.08.16
밀양강 밀양의 밀면  (0) 2022.07.14

댓글0